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고객센터마이페이지회사소개
kangcom
전체
Home >   >   > 

프로그래머 그 다음 이야기

 [프로그래머의 길을 생각한다 (사람과 프로그래머 1)]
   
지은이 임백준, 오병곤, 이춘식, 이주연, 박재성, 신재용   |   출판사 로드북  |   발행일 2011년 07월 08일
 
클릭하시면 큰 도서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판매가 14,800원13,320원 10%
마일리지 5% 740원
발행일 2011-07-08
ISBN 8996659819 | 9788996659815
기타정보 국내서 | 320쪽 | 일반
예상출고일 1~2일 이내 (근무일기준)
배송비 2,000원 (20,000원이상 무료배송)
   
일반
종합지수 6p 13 위
   
 

[출판사서평]

프로그래머 6인의 진솔한 경험 이야기를 통해 프로그래머로서 제2의 인생영역대인 30대 중반에서 40대의 인생 설계를 어떻게 준비해야 할지를 생각하게 해주는 책이다.
선배 같고 동료 같은 저자들이 프로그래머로서 어떻게 살아왔고 인생의 나머지를 준비하고 있는지,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솔직하게 보여준다. 누구에게나 뜨거웠던 순간은 있다. 그 순간을 뜨겁게 써낸 책이다.”

대상 독자
“현실과 미래를 고민하는 프로그래머”

프로그래머로서 비전은 뭘까?
불확실한 미래를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나는 프로그래머로서 행복하나?
언제까지 이 일을 계속할 수 있지? 지금까지는 잘 해왔나?
다른 진로를 찾는다면, 어떤 게 있지?
“조직생활이 갈수록 적응하기 힘들다. 매니저가 싫다. 박차고 나가야 하나?”
등등의 고민을 하는 현업 프로그래머!

“10대 후반이나 20대에 프로그래밍을 시작해서 나날이 늘어가는 프로그래밍 실력에 기쁨을 맛보는 초보 프로그래머는 물론, 회사나 프로젝트 내부에서 수행하는 역할이 조금씩 더 비중 있는 것으로 변해갈 때마다 더 많은 책임감과 성취감을 느끼는 중견 프로그래머에 이르기까지, 시간이 지나서 나이가 30대 중반쯤에 이르면 프로그래머는 모두 앞으로 자신이 무엇을 하면서 살아가게 될 것인가를 고민하게 된다. 나이를 먹더라도 계속 프로그래밍을 수행해 나가고 싶은 사람도 있을 것이고, 자신의 경험을 살려서 프로젝트 관리 분야에서 전문가가 되고 싶은 사람도 있을 것이다. 30대 이후에 프로그래머로서 할 수 있는 일 중에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지 못해서 막막해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고, 자신이 처해있는 환경이 열악해서 새로운 직장이나 직종으로 이동을 꿈꾸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이 책은 그렇게 프로그래머라면 피해 갈 수 없는 공통적인 고민을 이미 하고 있거나 앞으로 하게 될 것 같은 사람들을 위한 책이다.
_프롤로그 중에서(임백준)


프로그래머 평균 정년 35세,
당신은 무엇을 하고 계십니까?

시간은 꿈을 무디게 합니다. 바쁜 현실은 비전을 흐리게 합니다. 그냥 시간이 가기 때문에 혹 그 자리에 안주하고 있지는 않습니까? 평균정년 35세를 훌쩍 넘긴 6인의 프로그래머, 그들의 뜨거운 이야기를 만나보십시오. 다채로운 프로그래머의 삶을 추적해보고 프로그래머에게 다시 한번 처음의 설렘과 꿈을 주고 싶습니다.

"나의 꿈은 훗날 나이가 많이 들어서 은퇴를 할 때까지 지금처럼 프로그래밍을 하면서 살아가는 것이다. 회사에서의 위치가 달라져서 잠시 다른 일을 하게 되는 상황이 된다고 해도 프로그래밍을 완전히 손에서 내려놓을 생각은 없다.
새롭게 등장하는 기술이나 언어의 동향을 관심 있게 지켜보고, 나의 프로그래밍 기술을 더 날카롭게 벼리는 일을 그만두고 싶은 마음이 조금도 없다."

"내가 창업을 하기로 마음을 먹은 이유는 직장인의 90%는 50세 이전에 직장을 나올 수밖에 없는 현실적인 이유도 있지만 이제는 내 인생 내가 한번 기획하고 살아보고 싶은 마음이 큰 까닭이다. 나는 좋은 사람들과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인생 후반부를 살아가고 싶다. 누가 시키는 일을 하고 싶지 않고 나의 시간을 내가 쓰고 싶다."

"데이터베이스 권위자로서 컨설팅, 강의, 논문, 기고 등의 활동을 지속할 수 있는 에너지를 찾으며 활동하고 싶다. 그 활동이 회사와 개인에게 다시 원동력이 될 수 있는 개인 프로세스 혁신 체계를 만들 것이다. 나아가 나 자신뿐만 아니라 내가 일하는 조직과 대외적으로 만나는 많은 사람에게 순수한 IT 전문가로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마당쇠로 살아가는 것이 지금 내가 생각하고 있는 나의 꿈이다."
_본문 중에서

편집자 코멘트
“며칠이 지나 정말 뜨거운 원고를 보내왔다. 문진도 안 하고 막 들이대는 돌팔이 의사 같은 편집자의 처방전이었는데도, 상처받았을 법도 하지만 이해해주고 가슴으로 다시 쓴 글을 받았을 때는 나도 모르게 가슴 저 깊은 곳에서 솟구치는 감동의 찌릿함을 느꼈다.
짧은 글이지만 온 힘을 다해 이 땅의 프로그래머에게 “나는 프로그래머다.”라고 외칠 수 있는 희망의 메시지를 준 프로그래머 6인에게 다시 한번 깊은 감사를 드린다. 당신이 최고입니다!”
_에필로그 중에서(로드북 편집장)
프롤로그

Story 01_시니어 프로그래머, 행복한 프로그래밍_임백준
Story 02_제2의 인생, 컨설턴트의 길_오병곤
Story 03_데이터 아키텍트의 마스터로 살련다_이춘식
Story 04_30년 외길 인생, 은퇴를 앞둔 노병의 메시지_이주연
Story 05_자바지기의 프로그래머 그 다음 이야기_박재성
Story 06_10년 차 어느 변방 갑돌이 프로그래머의 우물 안 극복기_신재용

에필로그
임백준 baekjun.lim@gmail.com
『프로그래밍은 상상이다』(2008), 『뉴욕의 프로그래머』(2007), 『소프트웨어 산책』(2005), 『나는 프로그래머다』(2004), 『누워서 읽는 알고리즘』(2003), 『행복한 프로그래밍』(2003) 등을 집필하였다. 월간지 <경영과 컴퓨터>에 칼럼을 기고하고 있다. 서울대학교에서 수학을 전공하고, 인디애나 주립대에서 컴퓨터사이언스를 공부했다. 삼성SDS, 뉴저지 소재 루슨트테크놀로지스에서 근무했고 지금은 월스트리트에 있는 회사에서 금융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있다. 현재 뉴저지에서 아내, 두 딸과 함께 살고 있다.

오병곤 kksobg@naver.com
서강대학교를 졸업한 후 한진, CJ, 다우기술에서 근무하였으며 현재는 비즈피어에서 컨설턴트와 교육강사로 일하고 있다. 구본형 변화 경영 연구소 1기 연구원으로 활동했으며 정보처리 기술사다. 우울한 시대를 살아가는 프로그래머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어서 이 책을 쓰게 되었다. (공)저서로는 『대한민국 개발자 희망 보고서』(2007), 『나는 무엇을 잘할 수 있는가』(2008), 『내 인생의 첫 책쓰기』(2008), 『회사가 나를 미치게 할 때 알아야 할 31가지』(2010)가 있다.

이춘식 csklee11@chol.com
하나님 앞에서 올바른 삶을 살고 싶어한다. 자타가 인정하는 데이터베이스 분야의 국내 최고 전문가다. 프로젝트 수행, 진단 등을 통해 쌓은 실무지식을 데이터베이스 이론과 접목하여 실증적 가치를 생산하는 능력이 탁월하다. IT 분야의 최고 국가자격인 기술사이며 현재 LG CNS에서 DB 관리팀 리더이다. 강의, 대학생 멘토링, 기고 등 다양한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저서로 『데이터베이스 설계와 구축』(2002), 『업무영역별 데이터베이스 설계와 구축』(2002), 『나는 프로그래머다』(2004), 『데이터베이스 설계와 구축, 개정판』(2005), 『지식컨버젼스』(2007), 『아는 만큼 보이는 데이터베이스 설계와 구축』(2008) 등이 있다.

이주연 j8j8j8j8@naver.com
한국 IT의 초창기부터 프로그래머로 출발하여 한국전력 CRM(영업정보 시스템) 초대 PM과 한전KDN 전남지사장을 역임하였다. 한전KDN 전력 IT 연구원장을 거쳐 현재는 씨에이에스에서 근무하면서 기업 감리 등의 업무를 하고 있다. 『작별』로 시와창작에서 수필가로 등단하였으며, 저서로 『춘식아 놀자』(2006), 『마아가린에 왜 간장』(2007) 등의 수필집이 있다.

박재성 javajigi@gmail.com
자바지기(www.javajigi.net) 커뮤니티를 2000년부터 운영하면서 자바 개발과 관련된 내용을 공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외부 활동을 쉬면서 어떻게 하면 지속 가능한 프로그래밍을 할 수 있고, 그런 프로그래머가 될 수 있는가를 고민하고 있다. 저서로는 『XML 실전 프로그래밍』(2003), 『스트럿츠 프레임워크 워크북』(2003), 『Spring 프레임워크 워크북』(2006), 『자바 프로젝트 필수 유틸리티』(2008), 『자바 세상의 빌드를 이끄는 메이븐』(2011)이 있다. 저자는 현재 XLGames에서 MMORPG
게임인 아키에이지의 웹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으며 게임과 웹의 커뮤니티를 통합함으로써 사용자에게 더 큰 가치를 전달하려고 노력하는 중이다.

신재용 jentshin@empas.com
계명대학교 의료경영대학원을 졸업하고 현재 보훈공단 대구보훈병원에서 근무하고 있다. 잠 안자면 딴짓하고 딴짓 안 하면 잠자는 의료 IT 11년 차다. 정보관리기술사이고 ‘I Hate Code’라며 코딩을 싫어하는 프로그래머이자 마인드맵, 마라톤, 사진, 아이폰 등 딴짓을 좋아하는 세 아이의 아빠이다. 대구에 거주하는 정보격차를 페이스북과 트위터로 해소하고 있다.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
시작하세요! C# 7.1 프로그래밍: 기본 문법부터 실전 예제까지...
정성태
선택된 상품을 찜하실 수 있습니다. 선택된 상품을 바로구매 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평균(0)
회원평점   회원서평수 0
오병곤 의 최근 저서
 
실용주의 소프트웨어 개발
16,200원
(10%↓+5%)
 
임백준 의 최근 저서
 
행복한 프로그래밍
14,400원
(10%↓+5%)
 
박재성 의 최근 저서
 
자바 웹 프로그래밍 Next Step
27,000원
(10%↓+5%)
 
임백준 의 최근 저서
 
팟캐스트 나는 프로그래머다 2탄
19,800원
(10%↓+5%)
 
임백준의 대살개문
16,200원
(10%↓+5%)
 
로드북 출판사의 신간
핵심 문법과 예제로 배우는 코틀린
이난주 저
18,000원
(10%↓+5%)
 
4차 산업혁명을 이끌 IT 과학이야기
이재영 저
15,300원
(10%↓+5%)
 
스몰데이터
마틴 린드스트롬 저
14,400원
(10%↓+5%)
 
자바의 신-전2권
이상민 저
27,000원
(10%↓+5%)
 
클라우드 인프라와 API의 구조
히라야마 쯔요시 저
24,300원
(10%↓+5%)
 
이메일주소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