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고객센터마이페이지회사소개
kangcom
전체
Home >   >   > 

사상의 꽃들 8

 [반경환 명시감상 12]
   
지은이 반경환   |   출판사 지혜  |   발행일 2020년 03월 24일
 
클릭하시면 큰 도서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판매가 10,000원9,000원 10%
마일리지 5% 500원
발행일 2020-03-24
ISBN 9791157283910
기타정보 국내서 | 408쪽
예상출고일 2~3일 이내 (근무일기준)
배송비 2,000원 (20,000원이상 무료배송)
   
일반
   
 

수록시인 명단
반칠환, 이병연, 이영식, 박수진, 남상진, 천양희, 김석, 박준, 황유원, 유계자, 최혜옥, 김늘, 곽성숙, 김혁분, 탁경자, 박방희, 오정국, 조순희, 김명원, 나희덕, 조옥엽, 윤동주, 천수호, 이승하, 박덕규, 권예자, 고재종, 강해림, 이대흠, 엄재국, 이주남, 정재규, 박분필, 강순, 정미영, 김선옥, 장옥관, 안현심, 김진열, 신윤서, 송영희, 조항록, 고두현, 이미영, 김정웅, 이순희, 김홍희, 김은, 이명선, 박신규, 송찬호, 김은상, 송종규, 김병호, 전명옥, 장인무, 박정옥, 김순일, 오현정, 박금선, 신혜진, 나태주, 이복규, 조영심, 정해영

명시감상의 예

때로는 작은 것이 더 크고, 별 볼 일 없는 것이 더 고귀하고 위대하다. 나태주 시인은 늘 작고 사소한 것에 주목하며, 이 작고 사소한 것들의 아름다움을 통해 하늘마저도 감동시킨다. 그가 마당을 쓸면 지구 한 모퉁이가 깨끗해지고, 그가 꽃 한 송이를 피우면 지구 한 모퉁이가 아름다워지고, 그가 시를 쓰면 지구 한 모퉁이가 맑아진다. 천리 길도 한 걸음부터이고, 시골 모퉁이, 키 작은 시인 하나가 전인류를 감동시킨다.
----나태주의 [시]에서

미혼모는 전인류의 어머니가 되고, 사생아는 전인류의 스승이 된다.
모세도, 예수도, 제우스도, 모든 문화적 영웅들도 인간의 영역에서는 버림을 받은 사생아들이었지만, 신의 영역에서는 하나님의 은총을 받은 행운아들이었다.
----천양희의 [어느 미혼모의 질문]에서

아름답다. 아름다운 것은 고통을 끌어안고 고통을 승화시키며, 아름다운 것은 모든 사람들을 경건하고 엄숙하게 만든다.
아아, 박준 시인이 아니라면 어느 누가 광우병에 걸린 소와 그 주인의 비극적인 슬픔을 이처럼 아름답고 경건하게 승화시킬 수가 있단 말인가!
시는 사상의 꽃이고, 사상은 시의 열매(씨앗)이다.
사상은 슬픔을, 고통을, 가장 아름다운 꽃으로 피운다.
----박준의 [문상]에서

때는 한겨울이고, 나무는 잎을 모두 떨어뜨렸고, 나무의 말들은 모두 사라졌다. 말로는 다 할 수 없는 눈빛, 눈빛으로 다 전할 수 없는 고백, 주변과 주변을 어지럽히거나 다른 사람을 다치게 하는 말이 아닌 말을 찾는 정해영 시인은 ‘오체투지의 수행자’와도 같으며, 드디어, 마침내, 우리 인간들을 고통으로부터 구해낼 수 있는 새 용기(그릇)를 창출해내게 되었던 것이다.
“슬픔을 담아낼 가장 든든한 그릇은/ 침묵이라고/ 나무는 적고 있다.”
침묵은 새우주이며, 모든 말들의 고향이고, 이 세상에서 가장 찬란한 슬픔을 담는 그릇이다.
----정해영의 [슬픔을 담는 그릇]에서

늙기 전에, 더 늙기 전에 조용히 이 세상을 떠나가고 싶다.
오래 산다는 것은 재앙이고, 윤회질서의 파괴이다.
봄에는 꽃 피고, 여름에는 열매 맺고, 가을에는 씨앗을 남기고 떠나가야 한다.
내, 나이 66세, 미안하구나, 젊은이들아!!
----반칠환의 [윤회]에서
4 _ 저자서문
1부
12 _ 반칠환윤희
14 _ 이병연너와 나 사이
20 _ 이영식꽃의 정치
26 _ 박수진 산굼부리에서 사랑을 읽다 1
30 _ 남상진맹그로브
38 _ 천양희어느 미혼모의 질문
44 _ 김석사방치기
50 _ 박준문상
54 _ 황유원창백한 푸른 점
58 _ 유계자바다 회사
64 _ 최혜옥보바리 부인의 열애기
70 _ 김늘도레미파, 파, 파
76 _ 곽성숙분꽃 마을
80 _ 김혁분아무 일 아닌 것도 걱정이 되는
88 _ 탁경자동행
94 _ 박방희그리스 신전의 기둥
2부
102 _ 오정국읽지 못한 책
106 _ 조순희사람답게
110 _ 김명원구름 경전
116 _ 나희덕어린 것
122 _ 조옥엽壽
130 _ 윤동주서시
136 _ 천수호빨간 잠
140 _ 이승하식사 후의 대화
144 _ 박덕규나이테
150 _ 권예자죽은 자의 랩
158 _ 고재종화관
162 _ 강해림지뢰
170 _ 이대흠뤼순감옥에서 보내는 안중근의 편지 1
178 _ 엄재국장미여행 2
184 _ 이주남알것다, 산길 가랑잎
190 _ 정재규위하여
3부
198 _ 박분필주머니쥐의 추억
204 _ 강순ㄴ과 ㅁ 사이
212 _ 정미영오랜 말
216 _ 김선옥안녕, 남편
222 _ 장옥관달과 뱀과 짧은 이야기
232 _ 안현심오르가즘
236 _ 김진열발레하는 여자 빨래하는 남자
244 _ 신윤서그 남자의 첼로
250 _ 송영희오래된 산책
256 _ 조항록생선이라는 잠언
260 _ 고두현늦게 온 소포
268 _ 이미영新스토커
276 _ 김정웅구각염口角炎, ANGULAR CHEILITIS
282 _ 이순희때를 지우다
288 _ 김홍희다비
292 _ 김은똥들의 세계
298 _ 이명선그 흔한 연고도 없이
4부
306 _ 박신규집우집주
312 _ 송찬호악어의 수프
320 _ 김은상개종
326 _ 송종규착시
330 _ 김병호누가 괜찮아, 했을까
336 _ 전명옥필독必讀
344 _ 장인무물들다
348 _ 박정옥말 방
354 _ 김순일벽
362 _ 오현정하쿠나마타타
366 _ 박금선아무 일 없는 것처럼
372 _ 신혜진어느 봄 도서관의 오후 두시
378 _ 나태주시
382 _ 이복규사랑의 기쁨
388 _ 조영심그리움의 크기
396 _ 정해영슬픔을 담는 그릇
저자 : 반경환
반경환은?1954년 충북 청주에서 태어났으며, 1988년?{한국문학}?신인상과?1989년{중앙일보}?신춘문예로 등단했다.?반경환의 저서로는?{시와 시인}, {행복의 깊이} 1, 2, 3, 4권, {비판,?비판,?그리고 또 비판} 1, 2권, {반경환 명시감상} 1, 2, 3, 4권,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명문장들} 1, 2권, {반경환 명구산책} 1, 2, 3권이 있고, {반경환 명언집} 1, 2권, {쇼펜하우어}, {사상의 꽃들} 1, 2, 3, 4, 5, 6, 7권 등이 있다.

이?{사상의 꽃들}은 ‘반경환 명시감상’으로 기획된 것이지만,?보다 새롭고 좀 더 쉽게 수많은 독자들에게 다가가기 위한 포켓북이라고 할 수가 있다.?사상은 시의 씨앗이고,?시는 사상의 꽃이다.?그는 시를 철학의 관점에서 이해하고,?철학을 예술(시)의 관점에서 이해한다.?그의 글쓰기의 목표는 시와 철학의 행복한 만남을 통해서,?문학비평을 예술의 차원으로 끌어올리는 것이다.?따라서 반경환의 문학비평은 다만 문학비평이 아니라 철학예술이라고 할 수가 있는 것이다.

??시는 행복한 꿈의 한 양식이며,?낙천주의를 양식화시킨 것이다.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
Bedford , ...
 
전체평균(0)
회원평점   회원서평수 0
반경환 의 최근 저서
 
사상의 꽃들 7
9,000원
(10%↓+5%)
 
사상의 꽃들 6
9,000원
(10%↓+5%)
 
사상의 꽃들 5
9,000원
(10%↓+5%)
 
만해 동주 이상 백석 소월
9,000원
(10%↓+5%)
 
쇼펜하우어
13,500원
(10%↓+5%)
 
지혜 출판사의 신간
봉숭아 꽃물 들이고 싶다(지혜사랑 219)
최연희 저
8,100원
(10%↓+5%)
 
어우리
안지순 저
8,100원
(10%↓+5%)
 
소금의 밑바닥
이선희 저
9,000원
(10%↓+5%)
 
지는 것들의 이름 불러보면
박주용 저
9,000원
(10%↓+5%)
 
저 하늘 목화밭들은 어느 누가 가꾸나(J.H CLASSIC 50)(양장본 HardCover)
서주린 저
9,000원
(10%↓+5%)
 
이메일주소수집거부